유로진남성클리닉

유로진

전립선비대증

전립선비대증이란

전립선비대증이란 요도 주위의 전립선이 비정상적으로 커져서 소변의 배출을 막고 이로 인한 증상이 발생한 상태를 말합니다. 50대에 50%, 60대에 60%, 70대에 70%가 전립선비대증 환자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노화에 따라 발병될 위험이 높습니다.
전립선 비대증은 방치하면 할수록 그만큼 치료에 소요되는 시간이 길어지며 급성요폐나 요로감염, 요로결석, 요실금 등의 질환으로 이어지기 쉽습니다.
또 배뇨 장애로 인해 삶의 질이 저하되면서 우울증에 빠질 위험도 크기 때문에 조기진단에 따른 적극적인 치료가 중요합니다.

전립선비대증의 증상
  • 1세뇨 : 예전보다 소변줄기가 가늘어진다.
  • 2빈뇨 : 소변을 보는 횟수가 증가한다.
  • 3잔뇨감 : 소변을 보고 나도 방광에 소변이 남아있는 것 같다.
  • 4단절뇨 : 소변을 보는 중간중간에 소변줄기가 끊어져 다시 시작한다.
  • 5급뇨(적박뇨) : 소변이 마려우면 참기 어려워 화장실에 가기전 옷을 내리기 전에 소변이 나온다.
  • 6야간뇨 : 수면 중 소변을 보기 위해 1회 이상 일어난다.
  • 7배뇨지연 : 화장실에 가서도 한참 있어야 소변이 나오기 시작한다.
  • 8요실금 : 본인도 모르는 사이 속옷에 조금씩 소변이 젖는다.
  • 9노폐 : 평소에는 그럭저럭 소변이 나오다가 몸이 피곤한 상태이거나 감기약이나 술 등을 먹고 나서 소변은 마려운데 전혀 나오지 않는다.
  • 10혈뇨 : 소변에 붉은빛이 보이거나, 소변전체가 빨갛게 나온다. 이상의 증상들은 전체 환자에서 모두 나타나는 것이 아니라 이중 두 세가지 증상이 생활에 불편을 줄 정도로 나타나곤 한다.
전립선비대증의 진단

전립선비대증의 진단에서 가장 중요한 점은 비대된 전립선에 의해서 유발되는 방광출구폐색 및 방광자극증상을 파악하고 방광 출구폐색 정도와 방광근육 수축정도를 검사하여 향후 치료계획 및 적절한 치료방법을 선택하는데 있습니다.

  • 기본검사 - 병력청취 및 증상평가 작성

    비교기계에 대한 수술의 과거이력 또는 요로감염, 혈뇨, 신경학적병, 당뇨병 등의 과거력, 배뇨기능에 영향을 주는 약물복용 등을 확인하며, 배뇨일지 작성을 통하여 빈뇨, 다뇨 등을 파악 할 수 있습니다.

  • 혈액검사 - 전립선 특이항원측정(PSA)

    전립선암을 진단하기 위해서 가장 많이 이용되는 종양표지자로 전립선병의 진단과 치료 후 결과판정에 영향을 주는 검사입니다.

  • 소변검사

    요 검사는 전립선비대증과 전립선비대증과 비슷한 증상을 나타낼 수 있는 다른 질환을 감별하고 소변에 세균이나 백혈구 또는 피가 섞여있는지를 관찰하여 요로감염, 방광종양 및 상부 요로계 이상유무를 감별하기 위하여 꼭 필요한 검사입니다.

  • 전립선 초음파 검사

    전립선 초음파 검사기계는 과거에는 대학병원 급의 종합병원에만 있었던 장비였으나 최근 몇몇 비뇨기과에서 시행이 되면서 환자들에게도 많이 알려진 검사법입니다. 초음파 검사는 다른 검사에 비해 검사 중 환자가 느끼는 통증이 없고 방사선을 이용하지 않아 안전하게 이용되는 장점이 있어 최근에는 거의 모든 의료영역에서 기본적인 정밀검사기구로 쓰이고 있습니다.

  • 직장수지검사

    항문에 손가락을 넣어 전립선을 만져보는 검사로 비대된 전립선을 직접 촉지하여 전립선 비대증을 진단할 수 있으며, 전립선암, 금반성 전립선염 등 전립선과 관련된 질병을 진단 하는데 있어서 중요한 일차적 검사입니다.

  • 요류측정검사(요속검사)

    간단하고 정확하며 비침습적인 검사로 요로의 막힘 증상이 있는 환자에서 쉽게 요로막힘 여부를 감별할 수 있습니다. 정상인의 경우 최대 요속은 20~25ml/sec이고 종 모양을 나타냅니다. 전립선비대증을 치료하면서 증상이 좋아졌는지 객관적인 자료로 보여주는 매우 유용한 검사로써 주기적으로 검사를 하게 됩니다.

  • 잔뇨량 측정

    배뇨 후 남아있는 잔뇨를 측정하는 검사로 배뇨 후 발생하는 잔뇨는 방광근육의 수축 저하나, 전립선 비대증으로 인한 폐색을 의미합니다.

전립선비대증의 치료

전립선비대증의 치료법은 증상의 정도, 방광출구폐색의 유무, 전립선의 크기 등의 주요인과 심신상태, 각 치료법의 임상적 효과 치료비용 등의 보조적인 요인들을 종합하여 개인별 환자에 맞는 치료법을 선택해야 합니다.

  • 전립선의 약물치료

    - 약물치료에 적절한 환자 경증 및 중증도의 증상을 보이는 전립선비대 환자 심신장애로 치료가 불가능한 환자
    - 심신장애로 치료가 불가능한 환자
    - 수술 치료를 원하지 않은 경우
    - 전립선비대는 심하지 않지만 배뇨증상이 심한 환자
    - 약물치료에 부적절한 환자 급성요폐
    - 만성요폐로 300ml이상의 잔뇨를 보이는 환자
    - 신부전증 환자
    - 전립선암 환자
    - 수술 후 재발된 전립선비대증으로 2차적 요로감염 환자

    전립선 비대증에는 다양한 약물이 개발되어 있으나 호르몬 계통에 작용하여 전립선 크기를 줄이는 알파환원 효소 억제제, 교감 신경 알파수용체를 차단하여 요도의 압박을 감소시키는 알파 차단제가 대표적이다.

  • 전립선비대증의 수술적 치료

    전립선비대증의 수술적 치료는 약물치료보다 더 효과적이고 신속한 치료가 가능하다. 약물치료가 증상을 완화 할 수 있으나 근본적으로 커져있는 전립선을 줄이고 완전한 치료를 하기 위해서는 수술적 치료가 더 적합하기 때문이다.

카피라이터 및 전화